NOTICE - 공지사항

  • 공지사항
  • 질문과답변
HOME > 공지사항 >공지사항

notice

notice

[보도] 완주 수소충전소, 예산 대폭 늘려 건립한다

관리자 | 2019.06.13 09:01 | 조회 133
  • 글꼴
  • 확대
  • 축소
당초 30억에서 58억 원 규모로
상용차·승용차 모두 충전 가능

완주를 중심으로 한 전북 수소전기버스 운행이 오는 11월 예정된 봉동 수소충전소 완공을 기점으로 크게 확산될 전망이다.

9일 완주군에 따르면 당초 30억 규모였던 완주군 봉동읍 수소충전소 예산을 58억 원으로 크게 늘려 전북도에 인허가 절차를 밟고 있다. 완주 수소충전소 예산이 크게 증가한 것은 버스와 트럭, 승용차, 지게차 등 모든 수소차 충전이 가능한 시설로 기능이 업그레이드 됐기 때문이다. 완주군은 7월에 착공하면 11월 중에는 충전소를 가동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전주에서도 최근 송천동 수소충전소 건설 작업에 들어갔다.

전북 제1호 수소충전소로 기록될 완주 수소충전소 건설에 발맞춰 승용차와 지게차, 버스 등 수소전기버스 도입도 착착 진행되고 있다.

완주군은 지난 3일부터 열리고 있는 제242회 완주군의회에 수소차구입을 위한 추경 예산을 요청했다. 완주군이 이번에 의회에 요청한 수소차 구입 예산은 현대차의 수소전기승용차인 넥쏘 55대 구입비와 가온셀의 지게차 10대에 장착할 수소전지 밧데리인 파워팩 장착비 7억5000만 원 규모다. 넥쏘는 1대당 7000만 원인 차량 가격의 50%를 국비와 도비, 시군비로 지원한다. 완주군은 내년에 수소전기차 100대를 지원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완주군은 내년에 전북도, 전주시와 함께 수소전기버스 17대 구입에 참여한다. 수소버스는 완주에 1대, 전주에 16대가 배치된다. 8억 원짜리 수소전기버스는 관용의 경우 전액 국도시군비로 구입한다. 민간의 경우 2억 원을 자부담해야 한다.

한편 지난 5일 환경의 날을 맞아 경남 창원시는 수소전기버스 양산 1호차를 공개하는 시승행사를 갖고 수소버스 시대를 열었다. 수소전기버스는 지난해 서울시와 울산시에서 운행에 들어갔으며, 창원시는 세 번 째 수소전기버스 운행 도시로 기록됐다.

정부는 수소전기버스 대중화를 위해 전국 7개 도시 시내버스 노선에 수소버스 35대를 투입하는 시범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완주 봉동에 소재한 현대차 공장에서는 이같은 기조에 맞춰 내년부터 매년 300대 이상의 수소전기버스를 생산할 계획에 있다.

출처 : 전북일보(http://www.jjan.kr)